Untitled Document
 
 
Home > 틈새라면 > 라면의 달인
 
Total 118Records, 2Page / 10Pages
몸으로 때워라 2007-06-01 
직장에 다니는 한 손님의 이야기다.

점심때는 우리집에 자주 들르지만 야근할 때는 주로 시켜 먹는다고 했다.

밖에 나갈 시간도 없이 바쁘기 때문이다.

첫 거래를 튼 곳은 중국집.

처음 몇 주일 동안은 별미처럼...
순발력을 키워라 - ⑤돈 새는 구멍을 막아라. 2007-05-02 
장사를 하는 사람들에게 장사의 성공 비결을 꼽는다면
가장 중요한 것으로 무엇을 들까?

경쟁력 있는 기술??
적극적인 영업??
종업원들의 열정??
효율적인 자금관리??

대다수의 성공한 장사꾼들은 효율적인 자금...
아르바이트생을 활용하라 2007-05-02 
80년대 명동을 풍미하던'셀부르'는 흔적도 없이 사라졌다.

통기타를 어깨에 메고 발라드를 즐겨 부르던 가수들은

이제 추억 속의 한 장면이 되었다.

힙합 바지에 랩을 흥얼거리는 어린 가수들이 90년대에 이어 ...
종업원의 근무 연수는 길수록 좋다. 2007-04-02 
우리집 종업원들은 최소한 5년 이상 근무한다.

1년을 못 버티고 나가는 일반 음식점에 비해 근무연구가 긴 편이다.

나갈 때도 얼굴 붉히고 나가는 일이 거의 없다.

더 이상 일하지 않아도 될 상황이어서 짐을 싸는...
순발력을 키워라 - ④재고를 줄여라. 2007-04-02 
장사는 재고관리가 생명이다.


장사 초보들은 초기에는 버리는 재료가 많다.
반대로 모자라서 쩔쩔매는 경우도 있다.
하루에 필요한 양이 어느 정도인지 가늠이 안 되기 때문이다.

날씨도 선선하고 장사가 잘될 갓...
순발력을 키워라 - ③거래처를 대우하라(3) 2007-03-02 
처음 장사를 시작하면 시행착오를 많이 겪는다.

그 중 하나가 거래처를 뚫는 것이다.

나 역시 주변에 아는 사람도 없고 딱히 떠오르는 거래처도 없었다.

내가 할 수 있는 방법은 딱하나, 매일 새벽마다 시장에 가는...
월급은 조금 더 많이 2007-03-02 
세상은 조금 손해보듯 살아야 맘이 편하다.

움켜쥔 주먹보다 퍼주는 손길이 아름답다.

종업원들에게 평균 이상의 대우를 해줌으로써

그들을 만족시킬 수 있다면 얼마든지 그렇게 해야 한다.

종업원들은 내 가족...
주인이 먼저 직접 보여줘라. 2007-02-05 
우리집 종업원들을 보고 있으면 웃음이 날 때가 있다.

어느새 나와 비슷한 말투와 태도로 손님들을 대하고 있어서다.

종업원들은 내 판박이다.

내가 하는 만큼 그들도 따라온다.

어찌보면 참 무서운 일이다.
...
순발력을 키워라 - ②순발력을 키워라. 2007-02-05 
빠른 판단 하면 외환딜러 또는 데이트레이딩이 생각난다.
순간의 판단력에 성패가 크게 좌우되는 분야이기 때문이다.

장사도 하다 보면 재미가 붙는다.
단골이 점점 늘어나고 돈이 차곡차곡 쌓일때 그런 기분을 느낀다...
순발력을 키워라 - ①비수기를 대비하라 2007-01-26 
모든 장사에는 비수기가 있다.

1년 내내 장사가 잘될 것 같지만 그렇지가 못하다.
직장생활을 하다 장사를 시작하는 초보자들에게는 비수기라는 말이 무척
생소할 것이다. 월급에는 성수기와 비수기가 따로 있지 않으...
종업원의 기를 살려줘라 2007-01-26 
'삼촌'은 우리집에서 5년 동안 근무한 정화가 나를 부르는 호칭이다.

정화와 나는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았다.

굳이 연관성을 찾자면 친구 조카라는 점 정도다.

정화는 무던한 성격으로 성실히 일해 내가 무척 아...
집안일 따로 장사 따로 2006-12-01 
손님의 표정에서 주인의 마음을 읽을 수 있다면?

실제로 그렇다.

손님이 왠지 불안하게 식사하는 날은 내 마음 어딘가도 꽁해 있는 날이다.

보통 집에서 아내와 싸우고 나온 날이 그렇다.

아침부터 기분이 상해...
이전[1][2][3][4][5][6][7][8][9][10]다음